기억하고 추억하는 스페인어

: 과거 시제 종합
초급 스페인어 강좌 세 번째 시간. 이제는 과거 시제다. 우리는 현재보다 과거에 대해 더 많은 말을 한다. 과거에 대해 말하는 방식에 따라 스페인어에는 몇 개의 과거 시제가 사용된다. 오늘 있었던 일, 여행의 추억, 과거의 습관이나 이미 지나 버린 일들을 각기 다른 시제로 표현해 보자.
우리는 일상적으로 과거에 대해 많은 말을 하고 또 듣는다. 단순히 사실을 전하는 것부터 기억과 추억을 나누는 일까지. 스페인어는 다른 유럽 언어들처럼 과거를 표현하기 위해 몇 가지의 시제를 사용한다. 방금 일어난 일부터, 지속이나 이미 끝나버린 상태를 표현하기 위해 각기 다른 시제를 쓰기 때문이다. 하루 일정의 정리, 지난 여행의 기억이나 지난 삶에서 가장 중요한 사건을 말하기 위해 다양한 과거 시제를 배우고 연습해 본다.




비를 넘어갈 커다란 한 걸음

유럽의 다른 언어들처럼스페인어 역시 다양한 시제 표현이 학습의 가장 큰 고비로 다가오게 된다그렇지만 시제는 우리가 언어를 정복하기 위해 넘어야 할 걸림돌이 아니라 다양한 표현을 가능하게 해주는 가능성의 확장일 것이다. 그러니 학습의 고비라고 겁먹는 대신그 가능성의 즐거움을 조금만 더 적극적으로 받아들여보면 어떨까.

 

기억과 추억의 과거 시제

앞선 두 번의 강좌를 통해 우리는 기본적인 스페인어의 특성과 현재 시제의 표현을 배우는 한편간단하게 과거 시제를 맛보는 단계까지 도착했다이제 다섯 교시를 통해 배우게 될 다양한 과거의 시제들은 과거와 추억의 표현이다방금 완료된 일과 역사적인 사건들이제는 사라졌지만 과거에 지속되었던 상태나 이미 과거에 끝나버린 사건을 어떻게 다르게 표현할까우리는 그렇게 다양한 과거 시제의 표현을 배우게 될 것이다.

 

회화의 즐거움과 자신감

 외국어 학습에서 중요한 것은직접 입으로 말을 해보면서 참여하고 연습하는 일그리고 그 과정에서 즐거움을 느끼는 일이다홍은 선생의 강의는 참가하는 사람들이 자신의 이야기를 간단하게 스페인어로 직접 말해볼 수 있도록 함께 대화하는 시간이다이 시간을 함께 나눈 누구나 ¿Puedes hablar español ahora?(이제 스페인어 할 수 있어요?)라는 질문에 자신 있게 Sí!라고 대답할 수 있을 것이다.

 

구플레이어 고화질 일반화질 음성
  • 회 차
  • 제 목
  • 시 간
  • 보 기
  • 1교시 - 스페인에 가봤어 – 과거 시제 개관과 완료과거
  • 28분
  • 교안다운
  • 2교시 - 오늘 뭐 했어? – 완료과거 연습
  • 26분
  • 3교시 - ~해본 적 있어? - 경험 말하기 & 하루의 보고
  • 21분
  • 4교시 - 호세 무히카의 하루는? – 하루 일과 읽기와 복습
  • 24분
  • 주요내용
  • - 과거 시제의 종류
    - 완료과거
    - 최근에 일어난 일 말하기
홍은 (도예가, 작가)

10여 년 방송가에서 직장생활을 하다가 인생 2막을 외치며 떠난 스페인에서 우연히 도자기를 만났다. 1~2년쯤으로 예상했던 도자기와의 만남은 5년이 넘는 시간으로 이어졌다. 다시 돌아온 한국에 ‘정거장 La parada’을 만들고 흙과, 스페인어, 라틴 문화를 키워드로 삶을 다시 만들고 있다. 

지구 반대편 도자기가 좋아 가끔 그곳으로 도자기 여행을 떠난다. 세 번의 라틴아메리카 도자기 여행을 엮은 『라틴, 빚다』, 스페인에서의 5년간의 생활을 기록한 『스페인, 타일 한 장』을 독립 출판하고 같은 주제로 개인전을 열었다.

- 저서
- 『이게 스페인어라고?』(이응출판, 2023)
- 『스페인, 타일 한장』(톡톡정거장-La parada, 2022)
- 『라틴, 빚다』(톡톡정거장-La parada, 2021)
 
  • 번 호
  • 제 목
  • 작성자
수강평 작성시는 1,000원, 우수 리뷰로 선정되신 분께는 적립금 500원을 드립니다.(삭제시 차감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