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겔 『정신현상학』 '정신' 장의 이해-정신의 역사
프랑스 혁명의 후폭풍 속에서 탄생한 『정신현상학』은 근대 사회의 위대한 성취와 모순을 ‘정신’의 변증법적 역사 속에서 서술한 헤겔의 명저이다. 특히 예속의 상태에서 자유로운 양심과 의욕의 주체들의 공동체로 발전해 가는 과정이 담긴 ‘정신’ 장은 책 전체의 백미라고 할 수 있다. 40년에 걸친 오랜 독서와 연구로 빚어 낸 명강의.
    • 수강료
    • 강좌구성
    • 적립금
    • 강좌교재
    • 수강기간
    • 49,000원
    • 총  10강  |  40교시  |   18시간 47분
    • 적립5% : 최대2,450 원   
    • 강의록 제공  
    • 6개월
  • 강사 : 이병창
정신장은 정신현상학의 전체 구성에서 핵심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사회라는 실체를 통해 구현된 인간의 정신은 역사적으로 발전해 나가며, 정신장에서 헤겔은 그 과정을 압축적으로 포착한다. 예속적인 상태에서 더욱 더 자유로운 상태로 나아가는 정신의 이행은 시대와 정신사를 관통하는 원리, 사회를 발전시킨 동력과 계기에 대한 반성과 통찰을 제공하는 동시에, 이미 도래했고 또 도래해야 할 미완성의 현재를 고민하게 한다.


악명 높은 고전, 헤겔의 정신현상학

흔히 농담 삼아 고전을 아무도 읽지 않지만 모두가 그 내용을 알고 있는 책이라고 하는데 이 악명 높은 정신현상학의 저자와 그의 책들은 그 점에서 조금 특별할 것이다. 중요한 책이라고 이름은 자주 듣지만 정작 그 내용이 무엇인지 모르는 사람이 대부분일 테니까. 그렇지만 철학의 전선에서 지금도 새로운 논쟁과 영감의 원천으로 끊임없이 불려 등장하는 책이라면 언젠가 진지하게 만나볼 가치가 있지 않을까.


정신의 이행을 따라

이번 강의는 정신현상학​의 2부, 소위 정신장을 중심으로 다룬다. 흔히 전체를 간략하게 살펴보려고 할 때는 서문과 서론을 다루고, 입문을 위해 본문을 읽어볼 때는 책의 앞부분인 의식자기의식에 집중하는 경향이 있다. 그렇지만 이 책의 백미는 정신장에 집약되어 있다고 보아도 무방하다. 결국 정신현상학이 사회라는 공동체에서 역사적으로 실현된 정신의 발전 과정을 변증법적으로 서술하는 책이라고 할 때, 그 내용이 압축적으로 제시된 부분이 정신장이기 때문이다. 도래해야 할 더 자유로운 사회의 모습을 꿈꾸는 이들이라면 헤겔의 정신이 던지는 묵직한 주제와 예리한 통찰로부터 더 많은 것을 얻을 것이다.


헤겔 전문가의 오랜 연구의 결산

이병창 교수는 이미 정신현상학의 앞부분에 대한 해석적 강의를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선보이고 책으로 정리해서 펴낸 바 있다. 서문과 서론을 다룬 영혼의 길을 모순에게 묻다, 그리고 자기의식장을 해명한 불행한 의식을 넘어가 그것이다. 집필과 연구에 몰두하기 위해 교직에서 물러난 후 지난 십여 년간 영화를 비롯한 대중문화와 사회문제 등 철학을 확장한 분야에서도 활발하게 저술을 발표한 강사는 이제 몇 년 만에 다시 정신현상학의 주해 강의로 돌아와 40년의 연구를 쉽게 풀어 내려 한다. 난해하지만 헤겔이 그러했듯이 많은 문학과 예술 작품을 통해 추상적이기 짝이 없는 개념들을 강의실로 끌고 내려와 보자.



제1강 정신현상학 소개 : 낭만주의와 『정신현상학』의 배경중에서
구플레이어 고화질 일반화질 음성
  • 회 차
  • 제 목
  • 시 간
  • 보 기
  • 1교시 - 개관 – 강사 소개와 헤겔 전집 출간의 역사
  • 27분
  • 교안다운
  • 2교시 - 『정신현상학』의 배경 – 사변 철학의 입문
  • 31분
  • 3교시 - 근대 독일 철학의 출현 – 칸트와 독일 낭만주의
  • 26분
  • 4교시 - 헤겔의 낭만주의 비판 – 정신의 역사적 운동
  • 24분
  • 주요내용
  • - 실체적 삶과 공동체 사회
    - 낭만주의와 양심
    - 헤겔의 낭만주의 비판과 정신의 운동
이병창 (철학자)

서울대학교 철학과에서 수학하고 서울대학교 철학과 대학원에서 『헤겔의 정신현상학에서 정신 개념에 대한 연구』​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동아대학교 철학과 교수를 역임했으며, 2011년 2월 명예퇴직을 했다. 이후 현대사상사 연구소 소장으로서 헤겔 철학과 정신 분석학 및 마르크스 주의를 연구하면서 문화 철학 및 영화 철학을 연구하고 있다. 


- 저서
『정신의 오디세이』(먼빛으로, 2021)
『우리가 몰랐던 마르크스』(먼빛으로, 2018)
『영화 속 역사와 현실』(공저, 지식의날개, 2017)
『자주성의 공동체』(먼빛으로, 2017)
『현대철학 아는 척하기』(팬덤북스, 2016)
『청년이 묻고 철학자가 답하다』(말, 2015)
『지젝 라캉 영화』(먼빛으로, 2013)
『불행한 의식을 넘어(헤겔 정신현상학 자기의식 장 주해)』(먼빛으로, 2012),
『반가워요 베리만 감독님(먼빛으로, 2011)』
『영혼의 길을 모순에게 묻다(헤겔 정신현상학 서문 주해)』(먼빛으로, 2010)

- 역서
프리드리히 슐레겔, 『미학 철학 종교 단편』(먼빛으로, 2020)
마르크스 & 엥겔스, 『독일 이데올로기 1, 2권』(먼빛으로, 2019)
프리드리히 슐레겔, 『그리스 문학 연구』(먼빛으로, 2014)
 
  • 번 호
  • 제 목
  • 작성자
1 추천합니다~ 추*곤